현재 위치:관광지 유람>관광지 소개

     대불사는 기원 345년에 건립됐고 1600년이 되었다. 대불사 안에는 문화적으로 중요한 명소가 많다. 대불사는 중요한 문화유산이다. 육조 때 중국은 불교를 한화(한자화)했는데 그 발상지였다. 최초의 미륵도장 그리고 천태종, 율종의 조정이 있다. 중국역사상의 많은 유명인들이 찾았다. 왕희지, 이태백, 맹호연, 미불, 안진경, 홍일, 조박초 그리고 일본의 마쓰우라 도모히사 등은 대불사에 많은 흔적을 남겼다.

주소: 절강성 신창현(고을) 인민서로 117호

문의 전화: 0575-86383030

여름철 (4월16일-10월7일): 5:30-17:30
겨울철 (10월8일-4월 15일): 6:00-17:00

온라인 예약
  • 백운호수

    ‍‍  역사 자료에 따르면 유장경은 (당나라 유명 시인) 백운호......

    +더 많은 정보
  • 사조촌

      드라마<사조영웅전>의 촬영지로 유명해졌다. 근년에 <천룡팔부......

    +더 많은 정보
  • 목화석림

      여기서 신창시에 있는 독특한 목화석 7 가지 종류가 총 30......

    +더 많은 정보
  • 쌍림석굴

      와불전이라고도 부른다. 보전 안에 와불은 길이 37미터, 높......

    +더 많은 정보
  • 화엄암

      묘지대사가 1922년에 건립했고 1944년에 구시가의 재건축......

    +더 많은 정보
  • 노천 미륵불상

      불상 높이 30미터가 되고(머리 높이 10미터) 자연 산의 ......

    +더 많은 정보
  • 나한동

      원래 이름은 판호동이었다. 청나라 건륭 때(기원 1787년)......

    +더 많은 정보
  • 불문화장

      불문화장은 길이 36미터 눞이 5미타가 된다. 강남 제일 부......

    +더 많은 정보
  • 불심광장

      암벽에 홍일대사의 필적의 높이는 20 미터 너비는 13.5 ......

    +더 많은 정보
  • 서광정원

      전신이 서광사였다. 동진나라 때 고승 지둔이 만년에 만들었다......

    +더 많은 정보
  • 반야골짜기

      범어로 음역한 것이다. 뜻은 불타의 지혜이다. 반야골짜기는......

    +더 많은 정보
  • 대불사

      기원345년에 건립됐고 은악사라고도 불린다. 거금 1600년......

    +더 많은 정보
  • 지자대사기념탑

      중국 천태종의 실질적인 개조로서 천태대사 또는 지자대사라고도......

    +더 많은 정보
  • 방생지

      전신이 겹계탕이었다. 청나라 말기 광서 연간(기원 1875년......

    +더 많은 정보
  • 석성고찰

      패방에 적혀 잇는 “석성도찰”은 유명한 서예가 사맹해가 쓰던......

    +더 많은 정보
  • 미륵석굴조상

      남조 때(기원 486년-516년) 승호, 승숙 그리고 승우 ......

    +더 많은 정보
  • 신대웅보전

      1994년에 건립됐고 면적은 588 평방 미터가 된다. 북쪽......

    +더 많은 정보
  • 대비원

      1999년에 건립됐고 면적은 961 평방 미터가 된다. 안에......

    +더 많은 정보
  • 천불선원

      동진나라 고승 우법람, 우법개가  같이 건립했고. 남조 때(......

    +더 많은 정보
  • 성황묘는

      송나라 때 건립됐다. 원나라, 명나라, 청나라 때 여러 번의......

    +더 많은 정보
  • 마에석각

      마에 석각은 역대 대불사에 찾아온 유명인들은 다양한 서예체로......

    +더 많은 정보
  • 탄광존자사리탑

      대물사 개산조사 탄광을 기념으로 1994년에 건립됐다. 탄광......

    +더 많은 정보
  • 신사 (천연승경)

      신사는 민국 을축년에 만들었고 원래 장재양 (장가점 출신,민......

    +더 많은 정보
  • 부녀 자미

      부녀 자미, 배롱나무이다. 행운의 나무, 근질근질 나무라고도......

    +더 많은 정보

백운호수

  역사 자료에 따르면 유장경은 (당나라 유명 시인) 백운호수에 별장을 지었다. 시인의 시구“不为怜同病,何人到白云?”(동병상련한 친구 만났어 기분이 얼마나 좋을까?)로 유명해졌다. 구성은 불연교, 불도교, 백운교, 하늘정, 백운정, 백운광장, 향장광장 등 면적은 2.6만 평방미터, 녹지율이 90%나 이상 된다.

사조촌

  드라마<사조영웅전>의 촬영지로 유명해졌다. 근년에 <천룡팔부>, <봉구황>, <보련들> 등 드라마들이 촬영하기 때문에 중요한 중앙 텔레비전 방송국 촬영지 중에 하나이다. 사조촌에 우가촌, 곡삼주가, 풍림객점, 영고원, 곽양별원, 수마방, 팔괘서방, 사마상여저택, 문군주점 등 관광지가 있다.

목화석림

  여기서 신창시에 있는 독특한 목화석 7 가지 종류가 총 30여 그루가 전시되어 있다. 가장 높은 건 14미터나 된다. 이 목석들의 나이는 7000년에서2억년이다. 그러므로 학자들이 기후, 지각 그리고 생물역사를 연구하는데 도움이 되며 청소년들이 과학탐구를 하기에 좋은 곳이다. 또한 관상가치도 뛰어나다. (장수석이라고도 부르고 남양삼나무과에 속한다.)

쌍림석굴

  와불전이라고도 부른다. 보전 안에 와불은 길이 37미터, 높이 9미터가 된다. 불상은 서쪽을 향해 옆으로 누워 있다. 석가모니가 사라 나무에서 열반했을 때 평화롭고 고요하고 지혜로우며 모습을 재현했다. 2007년에 등장했고 근대 동굴 예술 귀감으로 아시아 제일 와불로 유명하다.

화엄암

  묘지대사가 1922년에 건립했고 1944년에 구시가의 재건축 개조로 대불사 판호암과 상비산으로 이전됐다. 주위는 산으로 둘러 쌓여있고 근처에는 대나무들이 많아 환경이 아주 고요하다.

노천 미륵불상

  불상 높이 30미터가 되고(머리 높이 10미터) 자연 산의 형체와 인공의 머리 석각을 결합한 것이다. 미륵불상은 항상 웃는 얼굴을 하고 있어서 매우 천진난만하다. 산과 불상은 잘 어우러져서 불산성경이라고도 불린다.

나한동

  원래 이름은 판호동이었다. 청나라 건륭 때(기원 1787년) 돌패방이 있었고 지금 제거되고 석굴은 개조되었다. 관세음보살에게 절을 하는 오백나한이 있다. 점토로 빚어서 만든 흙인형은 채색도 기이하고 형태는 제각기 다르기 때문에 마치 살아 있는 것 같다. 국내에서 보기 드물다.

불문화장

  불문화장은 길이 36미터 눞이 5미타가 된다. 강남 제일 부처로 유명하고 서방정토법회를 중심으로 1600여넌간 대불사의 흥성과 쇠락이 전시되어 있다.

불심광장

  암벽에 홍일대사의 필적의 높이는 20 미터 너비는 13.5 미터이다. “불”자 또는 절벽 밑에 있는 “심”자가 유명하다. 고승 혜능이 “부처님이 내 가슴에, 자불은 진불이다. 마음 속에 부처님이 없으면 어디에서 찾을 수 있겠는가?”라고 말했다. 광장 남서쪽에 시인 이태백의 <석성사>도 새겨져 있고 시인 맹호연의 시도 새겨져 있다.

서광정원

  전신이 서광사였다. 동진나라 때 고승 지둔이 만년에 만들었다. 석성사(대불사) 그리고 원화사와 다 같이 유명하다. 창시자 고승 지둔이 동진 반야학 “육가 칠종” 중의 “즉색종”의 창시자이며 “차선일미”의 시조이고 불교 한화의 창시자 중 한명이었다. 2008년에 개조 됐고 건축단지는 천왕전, 삼성전, 지장전, 종루, 장경루, 강당, 각해당, 차선일미당, 지둔법탑, 오도사리탑 그리고 서광보탑과 사랑방들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반야골짜기

  범어로 음역한 것이다. 뜻은 불타의 지혜이다. 반야골짜기는 명나라 때 지하 채석장이었고 반야 문화의 독특하고 풍부한 성각하는 것과 부조하는 것과 채색화를 그리는 것 등 표현 방식으로 신창시의 반야학 역사상의 중요한 자리를 보여 준다. 폐지된 광장을 재활용하고2002년에 개방됐고 “지하불국”라고도 불린다. 절강성에서 모범 공사로 상도 탔다.

대불사

  기원345년에 건립됐고 은악사라고도 불린다. 거금 1600년이 됐다. 시대 마다 이름이 달랐다. 석성사, 석성사, 보상사, 청나라 말기 때 대불사라는 이름이 지어졌다. 1983년에 국내 중점적으로 개장된 사철중 하나가 됐다. 건물은 산에 따라 이어지고 완전하게 다르고 우여곡절 끝에 만들어진 사철 건축 중 하나이다. 안에 미륵불상, 진나라 고승 지둔의 무덤, 탄광사리탑, 지자대사기념탑, 천왕전, 대웅보전, 대비원, 천연승경, 방생지 그리고 마에석각 등 많은 명소가 있다.

지자대사기념탑

  중국 천태종의 실질적인 개조로서 천태대사 또는 지자대사라고도 합니다. 미륵대불 참배를 여러 번 했다. 기원597년 왕의 요구에 따라 천태산에서 내려와 석성사를 거쳐 말년에는 석성미륵대불에서 타계하셨다. 60세였다. 지자대사를 추모하며 의발 도구를 기념탑 안에 넣었다.

방생지

  전신이 겹계탕이었다. 청나라 말기 광서 연간(기원 1875년-1908년) 보광선사가 백성들은 방생하는 용도로 개조했다. 연못 마에 위에 “관세음보살”, “나무아미타불” 그리고 “대세지보살”라는 불호가 새겨져고 있어서 “서방삼성”이라고도 불린다.

석성고찰

  패방에 적혀 잇는 “석성도찰”은 유명한 서예가 사맹해가 쓰던 것이다. 양쪽에 있는 석주 영련은 신창적 혁명의 간부이자 시인인 친산이 짓고 103세 화동대학교 교수님인 소국선이 쓰던 것이다. 이 영련은 대불사 개산조상의 유구한 역사도 석성불교의 연원, 지의 그리고 영향도 표시되어 있다.

미륵석굴조상

  남조 때(기원 486년-516년) 승호, 승숙 그리고 승우 삼대 노력으로 30년을 걸려서 조각해냈다. 그러므로 “삼생성적”이라고도 불린다. 1500년 역사가 됐는데 세계적으로 가장 오래된 석굴 대불이다. 전체 높이는 16미터 머리 높이는 4.8 미터 그리고 귀 높이는 2.8 미터 무릎 거리는 10.6 미터가 된다. 절묘한 기술로 “강남 최고의대불”라는 명성이 높고 중국 국보로 지정되어 있다.


신대웅보전

  1994년에 건립됐고 면적은 588 평방 미터가 된다. 북쪽에서 자리 잡고 남쪽을 향하여 기세가 웅대하다. 안에 “동방정토유리세계약사불”과 “중토사바세계석가모니불” 그리고 “서방극락세계아미타불”을 같이  공양되어 있기 때문에 “황3세불”라고도 불린다. 뒤에 향장나무로 만든 천수천안관음 불상도 공양되어 있다. 그리고 여기는 예불하는 것과 불사하는 주요 장소이다.

대비원

  1999년에 건립됐고 면적은 961 평방 미터가 된다. 안에서 공양하는 관세음보살이 계시고 대비각, 화장세계, 명심루, 조사당, 염불당 등 건물도 있다. 본당 대비원은 정교하고 아름답다. 일층에 관세음보살이 계시고 이층에 천수천안관음과 32 개 관음 응신조상이 있다. 대비원 앞에 18나한이 관음에게 절을 하는 벽돌 조각품도 있다. 길이는 16.2 미터 높이는 5.8미터가 되며 고풍스럽고 우아하고 생동감이 넘친다.

천불선원

  동진나라 고승 우법람, 우법개가  같이 건립했고. 남조 때(기원 485년) 소불을 천 여개 만들었기 때문에 “천불원”으로 개명했다. 천불석굴이 큰 석굴과 작은 석굴이 같이 연결이 되어 있다. 큰 것은 17,95 미터 넓고 10.30 미터 깊고 7 미터 높다. 불상이 총 1040 개 있다. 작은 것은 6.55 미터 넓고 4.25 미터 깊고 6 미터 높고 불상이 총 35 개가 있다. 남조 건축 풍격을 갖고 <중국백과사전(미술권)>과 <세계미술대전-남북조권>에 기록되어 있다.  국보로 지정되어 보호되고 있다.

성황묘는

  송나라 때 건립됐다. 원나라, 명나라, 청나라 때 여러 번의 개축을 했다. 1986년에 서문쪽에서 여기로 이전됐다. 성황묘 안에 남쪽에서 북쪽까지 보면 산문, 연극 무대, 전전, 후전이 있다. 그 중에 산문, 전전이 청나라 때 건축물이었다. 연극 무대는 관련된 기록과 실물 감정에 따라 명나라 때 건축물이라고 해서 강남 지역에서 보기가 쉽지 않다. 안에 문물 가치가 높은 신창시 역사적 문물이 많이 진열되어 있다.

마에석각

  마에 석각은 역대 대불사에 찾아온 유명인들은 다양한 서예체로 글을 씀으로 유명해졌다. 그중에 “면벽”은 미불이 쓰던 것이다. 미불, 호 해악외사, 중국 북송의 서예가와 화가였다. 서예 특징은 잔득하면서 호방하다.  “래공점”만 깊은 뜻이 있다고 “소유동천”은 봉화 모옥패는 쓰던 것이었다.

탄광존자사리탑

  대물사 개산조사 탄광을 기념으로 1994년에 건립됐다. 탄광(기원 286년-396년), 동진나라 고승이고 고향은 쿤산이고 어렸을 때부터 선을 배우기를 시작했다. <절강통지문>대로 절강에서 습선의 원조라고 부르고 석성사에서 53년을 살았고 110살 때 타계하셨다.

신사 (천연승경)

  신사는 민국 을축년에 만들었고 원래 장재양 (장가점 출신,민국 11년-13년 절강성 성장 임직했음) 동향회의 자금으로 세웠고 모임 용도로 신사라고 불렀다. 신사 안에 깊은 그늘도 있고 자연 환경도 아름답고 그윽해서 홍일 대사는 “천연승경” 이라고 불렀다. 편액에 초서체로 “천연승경”을 써 걸었다. 또한 편액 양쪽에 명성이 높은 서예가 심정암은 쓰던 주련이 걸려 있다.  아주 진귀하다. “客上天然居居然天上客,人过大佛寺寺佛大过人” (손님이 천연거에 왔고 하늘에 살고 있는 신선을 알게 됐다; 사람이 대불사를 지나갔고 안에 계시는 부처님이 사람보다 더 크다.) 거꾸로 읽어도 똑같다. 기이한 주련으로 여겨진다.

부녀 자미

  부녀 자미, 배롱나무이다. 행운의 나무, 근질근질 나무라고도 부른다. 낙엽 교목으로서 자홍색이나 흰색 꽃은 피고 구형 열매를 맺는다. 이 나무는 유명한 프로그램 사회자 오소리와 아버지 같이 입양해서 유명해졌다. 나무는 300여년이 되었다.